부산시, '부산 어린이병원' 건립 추진…2027년 개원 목표

부산시, '부산 어린이병원' 건립 추진…2027년 개원 목표

연제구 거제도 부산의료원 부지에 부설 병원으로 건립

부산 어린이병원 조감도. 부산시 제공부산 어린이병원 조감도. 부산시 제공부산시는 소아·청소년의 생애주기에 맞는 적절한 의료서비스 제공과 아동의료 기반시설 부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부산 어린이병원' 건립을 본격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시는 앞서 진행한 '부산 어린이병원 건립 타당성 조사 및 기본계획 수립 용역'을 통해 부산의료원 부지에 '어린이병원'을 건립하기로 했다.  

용역을 통해 '부산 어린이병원'은 연면적 8340㎡, 지하 3층 지상 3층 규모로 지어지며, 50병상을 갖추는 것으로 계획됐다. 총사업비는 486억원이다.

병원은 소아청소년과와 소아정신건강의학과, 소아재활의학과, 소아치과, 영상의학과 등 5개 진료과가 운영될 예정이다.

특성화 진료센터로 공공어린이재활센터(중증장애아동 단기돌봄), 365 심야·휴일 진료센터, 소아정신건강센터, 소아건강증진센터가 들어선다.

시는 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전문가의 의견을 거쳐 어린이병원 운영안을 확정할 계획이다. 또, 2027년 개원을 목표로 국비 확보와 함께 중앙투자심사 등 각종 행정절차를 이행할 예정이다.

박형준 부산시장은 "'부산 어린이병원' 건립은 건강한 미래 세대를 위한 필수 정책"이라며 "어린이병원이 건립되면 공공보건의료체계 내 거점병원의 역할과 함께 소아·청소년의 건강권 확보와 의료안전망 구축의 구심점 역할을 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