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교육청, 지역 대학과 '고교 교육과정 협력대학' 운영

부산교육청, 지역 대학과 '고교 교육과정 협력대학' 운영

핵심요약

대학의 인력과 시설 활용한 진로 탐색과 체험 학습 지원

부산시교육청 제공부산시교육청 제공부산시교육청은 24일부터 오는 12월 10일까지 부산의 5개 대학과 연계해 관내 고등학교 1, 2학년 126명을 대상으로 '고교 교육과정 협력대학(2학기)'과정을 운영한다.

이번 과정은 고등학교에서 개설하기 어려운 과목들을 지역 대학과 연계해 운영하는 것으로 학생들의 고교학점제 과목선택권을 보장하고, 대학의 우수 인력과 시설을 활용해 진로 탐색과 체험을 지원하기 위한 것이다.
 
참여 대학은 경성대, 동아대, 동의대, 부산경상대, 신라대 등 5개 대학으로 공연실습, 미술전공실기, 체육지도법, 게임 프로그래밍, 영상제작의 이해, 로봇 하드웨어 설계, 항공기 실무기초 등 7개 교과목을 개설·운영한다.
 
이들 대학은 지난달 19일부터 9월 2일까지 학생들의 수강신청서와 자기소개서를 심사한 후 1학년 80명, 2학년 46명 등 총 126명을 최종 선발했다. 학생들은 매주 토요일 오전에 해당 대학교에서 수업을 받게 된다.
 
정대호 시교육청 중등교육과장은 "이 과정을 통해 학생들이 자신의 꿈을 실현할 수 있도록 앞으로 더 다양한 교과를 개설·운영하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