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안위 기장으로 이전해야" 청와대 등에 건의문 전달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원안위 기장으로 이전해야" 청와대 등에 건의문 전달

부산 기장군청. (자료사진)

부산 기장군청. (자료사진)
부산 기장군은 20일 원자력안전위원회를 기장군으로 이전해야 하는 당위성을 강조한 건의문을 청와대와 국무총리실, 국회와 행정안전부, 원안위 등에 공문으로 전달했다고 이날 밝혔다.[11.10 부산CBS노컷뉴스=기장군 "원안위, 기장으로 이전해야…부지 등 지원 아끼지 않겠다]

기장군은 애초 기장군수 등 관계자가 관계 부처를 방문해 건의문을 전달할 계획이었지만, 최근 코로나19 확산세 등을 고려해 공문으로 전달했다고 설명했다.

군은 건의문에서 원안위는 세계 최대 원전 밀집 지역이자 영구 정지된 고리1호기 해체 절차가 진행 중인 기장으로 이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특히 고리원전 주변에 부울경 800만 인구가 거주하는 만큼, 원전 안전 책임 기관인 원안위가 기장으로 이전하는 게 가장 합리적이라고 강조했다.

또 원안위가 원전 관련 주요 정책을 결정하고 방사능 방재를 책임지는 기관으로서 원전 주변 주민의 안전과 방사능방재, 주민 수용성 측면에서도 원전 소재도시로 이전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기장군은 원안위를 기장군으로 유치하기 위해 군수를 단장으로 하는 TF팀을 구성해 부지 무상 제공과 모든 행정적 지원을 약속한 바 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