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여! 우리를 살리소서' …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특집 라디오 기도회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주여! 우리를 살리소서' …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특집 라디오 기도회

지난 29일, 부산CBS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특집 라디오 기도회가 진행되고 있다.

지난 29일, 부산CBS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특집 라디오 기도회가 진행되고 있다.
지난 29일, 부산CBS(대표 정민기)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특집 라디오 기도회 '주여! 우리를 살리소서'를 진행했다.

이번 기도회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들을 위해 마련된 기도회로 정희경 아나운서의 진행과 박남규 목사(가야교회), 박상철 목사(모리아교회)등이 패널로 참석했다.

본격적인 기도회에 앞서 박남규 목사는 "그리스도인이 세상 사람과 다른 것은 절체절명에 순간에 하나님이 계시다는 것"이라며, "지금은 기도해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이후 1부 기도회에서 이근형 목사(소망교회), 신성호 선교사(미얀마), 염상석 강도사(함께하는교회)가 각각 교회를 위해, 선교를 위해, 다음세대를 위해 기도했다.

이어진 2부 기도회에서는 코로나19 감염으로 어려움을 겪었던 김동현 청년(온천교회)과 부산에서 성지순례여행사를 운영하는 김성준 장로(부산월드미션교회)가 코로나19 속에서 어려움을 겪는 이들을 대표해 이야기를 나누고 함께 기도했다.

또한 작은 교회들을 대표해 고재관 목사(부산THE교회)가 코로나19로 모이지 못하면서 겪었던 어려움들을 나눴고, 곳곳에서 애쓰는 개척교회들을 위해 기도했다.

박상철 목사는 닫는 기도시간을 통해 "어렵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에게 소망이 있는 것은 기도할 수 있기 때문"이라며, "오늘의 기도회 시간이 다시 회복하는 이 땅을 다시 회복하게 되는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날 기도회는 11시부터 표준 FM 102.9MHz를 통해 생방송으로 송출됐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