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부산시당, '해당 행위' 기초의원 1명 추가 제명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민주당 부산시당, '해당 행위' 기초의원 1명 추가 제명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자료사진)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자료사진)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이 기초의회 후반기 의장단 선거 과정에서 해당 행위를 한 책임을 물어 기초의원 1명을 추가로 제명했다.

민주당 부산시당은 부산지역 기초의원 6명에 대한 윤리심판원 심의 결과에 따라 사하구의회 김기복 의원을 제명했다고 13일 밝혔다.

김 의원은 의원 총회를 통해 정한 당론을 어기고 선거에 나서 의장에 당선됐다.

시당은 또, 중구의회 권태식 의원에 대해 자격정지 1년의 징계를 내렸다.

이들과 함께 윤리심판원에 회부됐던 동구의회 배인한, 김성식, 남영심, 이희자 등 의원 4명은 사실관계 확인과 추가 소명 등을 거쳐 징계 수위를 결정할 방침이다.

민주당 부산시당은 앞서 지난 3일 윤리심판원을 열어 부산진구의회 의원 4명과 연제구의회 의원 2명, 사상구의회 의원 1명 등 7명의 기초의원에 대한 제명 결정을 내린 바 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