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학, 세계주류박물관 '굿데이뮤지엄' 7월 1일 재개관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무학, 세계주류박물관 '굿데이뮤지엄' 7월 1일 재개관

무학은 세계주류박물관 '굿데이뮤지엄'을 1일부터 재개장했다. 굿데이뮤지엄은 창원시를 대표하는 산업관광지로 발돋움해 다양한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다 (사진 = 무학 제공)

무학은 세계주류박물관 '굿데이뮤지엄'을 1일부터 재개장했다. 굿데이뮤지엄은 창원시를 대표하는 산업관광지로 발돋움해 다양한 관광객이 방문하고 있다 (사진 = 무학 제공)
전 세계 3500여 종의 술을 통해 세계 각국의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무학의 세계주류박물관 '굿데이뮤지엄'이 7월 1일부터 재개관한다.

무학은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 수칙 준수를 위해 관람객을 위한 안전 수칙을 마련하고 굿데이뮤지엄을 재개관 했다고 1일 밝혔다.

이에 따라, 박물관 입장 시 열화상 카메라를 통한 발열 확인과 QR코드 전자출입명부 기록, 마스크 착용과 손 소속제 사용 등 방역 수칙에 맞춰 관람이 허용된다.

'굿데이뮤지엄'은 지난 2013년부터 2년의 준비 기간을 거쳐 2015년 7월 창원시 마산회원구 무학 창원1공장에 문을 열었다.

세계 각국에서 수집한 3500여 종의 술을 비롯해, 술잔과 주류 관련 물품 등 술의 기원을 통해 각국의 문화 변천을 알 수 있는 박물관이다.

굿데이뮤지엄은 무학에서 생산하는 소주 딱 좋은데이, 청춘소주 뿐만 아니라 아시아·유럽·아프리카· 오세아니아· 아메리카 등 대륙별 특징을 살린 공간에 각 나라 술을 전시해 보는 즐거움을 더 했다.

또, 전담 큐레이터와 창원시 산업해설사가 상주하며 해설을 통해 체계적인 관람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굿데이뮤지엄은 당분간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만 운영되며, 10시와 14시· 16시에는 전문 해설사의 해설을 들으며 관람할 수 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