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 20일부터 10% 특별할인판매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 20일부터 10% 특별할인판매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6월 30일까지 할인구매 한도 50만원→100만원으로 확대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 (사진 = 자료사진)

전통시장 온누리상품권 (사진 = 자료사진)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온누리상품권 10% 할인 판매를 오는 20일부터 진행한다.

이번 할인판매는 월 할인구매 한도를 기존 50만 원에서 100만원으로 6월 30일까지 한시적으로 상향한다. 온누리상품권은 부산은행 등 시중은행 15곳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신분증을 지참해 현금으로 구매할 때에만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은행에 갈 필요 없이 스마트폰 앱으로 상품권 구매와 결제·선물 등이 가능한 모바일 온누리상품권의 혜택도 확대된다. 모바일 온누리상품권은 올해 말까지 10% 할인을 유지하고, 6월 30일까지 월 할인구매 한도를 70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상향한다.

모바일 상품권의 할인구매 한도는 종이 상품권 한도와 별도로 운영된다. 모바일 온누리상품권은 농협과 체크페이 등 은행 및 간편결제 앱 9곳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월 할인구매 한도까지 할인이 자동 적용된다.

또, 우체국전통시장과 온누리전통시장, 온누리팔도시장 등 전통시장 온라인 쇼핑몰 7곳에서는 6월 30일까지 지역특산물 등을 특별 할인하는 행사를 연다. 특별 할인행사 상품은 전통시장 통합쇼핑몰 온누리마켓 홈페이지와 개별 전통시장 온라인 쇼핑몰에서 구매할 수 있다.

부산지방중소벤처기업청 김문환 청장은 “이번 온누리상품권 특별판매가 지역 상권이 회복되고 소비가 활성화되는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며 "종이 상품권의 10% 특별판매는 5000억 원으로 한정되는 만큼 서둘러 구매할 것"을 당부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