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수영구, '생활안정자금' 5만원 지급…선불카드 제작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부산 수영구, '생활안정자금' 5만원 지급…선불카드 제작

부산 수영구청. (자료사진)

부산 수영구청. (자료사진)
부산 수영구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에 따라 모든 구민에게 긴급생활안정자금 5만원을 지급한다고 26일 밝혔다.

수영구는 예비비와 재난관리기금, 추경 등으로 예산 88억원을 확보해 구민 17만 6천여명에게 생활안정자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지급 대상은 26일 0시 이전부터 지급일까지 수영구에 계속해서 주민등록을 둔 구민 전체다.

3개월 안에 사용 가능한 선불카드 형태로 5만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지원금은 선불카드 준비 기간 등을 고려해 4월 말 이후 각 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배부할 계획이다.

강성태 수영구청장은 "코로나19 종식만을 기다릴 수 있는 상황이 아니다. 이번 사태로 바닥까지 가라앉은 지역 경제와 가계 소득을 살리기 위해 안정자금 지원을 결정했다"며 "코로나 사태 극복화 지역 경제 회복에 모든 행정력을 총동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수영구의회도 주민 지원 사업을 빠르게 추진하기 위해 오는 30일 '원포인트 임시회'를 여는 등 구와 힘을 모으기로 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