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흥교회, 정용달목사 위임감사예배 드려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신흥교회, 정용달목사 위임감사예배 드려

지난 2일, 신흥교회에서 드려진 정용달 목사 위임감사예배에서 박삼우 원로목사(부민교회)가 말씀을 전하고 있다.

지난 2일, 신흥교회에서 드려진 정용달 목사 위임감사예배에서 박삼우 원로목사(부민교회)가 말씀을 전하고 있다.
대한예수교장로회 고신총회 산하에 있는 신흥교회가 지난 2일, 정용달 목사의 위임감사예배를 드렸다.

위임식에 앞서 위임국장 김원기 목사(푸른교회)의 사회로 진행된 1부예배에서 박삼우 목사(부민교회 원로)가 '새 시대를 향한 자세'라는 주제로 말씀을 전했다.

박 목사는 "새 시대를 맞아 법궤를 앞세워 나아갔던 이스라엘처럼 하나님의 임재를 기억하고 하나님을 앞세워 나아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진 위임식에서는 서약과 공포를 통해 정용달 목사의 위임을 알렸으며, 노회장 강필중 목사(광안남교회)가 위임패를 전달했다.

시찰장 김승욱 목사(나드림교회)는 "우리 주 예수그리스도의 십자가 외에는 자랑할 것이 없나니라는 사도 바울의 고백이 목사님의 고백이 되어지길 바란다"면서 "겸손함으로 교회를 잘 이끌어 가길 바란다"고 권면했다.

또 김용구 목사(성동교회 원로), 박흥석 목사(사상교회 원로), 전병성 목사(감천제일교회 원로)가 축사와 격려사를 전했다.

이날 위임목사로 공포된 정 목사는 "축복해 주시고 귀한 말씀해 주신 자리의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다"면서 "은혜만 붙잡고 함께 동행하겠다"고 답사를 전했다.

한편, 정 목사는 동아대학교 건축학과를 졸업한 후 고려신학대학원과 미국 풀러신학대학원을 수료하고, 해운교회, 감천제일교회 부교역자로 사역한 후 점실중앙교회와 서울영신교회, 대구성동교회를 거쳐 이날 신흥교회에 위임하게 됐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