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설 연휴 중 문 여는 병·의원, 약국 지정 운영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부산시, 설 연휴 중 문 여는 병·의원, 약국 지정 운영

설 연휴 '응급진료 대책'시행

부산시는 설 연휴인 1월 24일부터 27일까지 시민들의 병·의원 진료와 의약품 구입 관련 불편사항을 해소하기 위해 응급진료 대책을 마련해 시행한다.

시는 대형사고나 응급환자 발생 시 신속한 대처로 인명피해를 최소화하고, 의료 공백을 막기 위해 응급의료기관과 연휴 기간 문 여는 병·의원 및 약국을 지정·운영한다.

우선, 시는 설 연휴 동안 각종 사고 등 비상상황에 대비하고 응급진료체계를 점검·관리하기 위한 ‘응급진료상황실’을 설치한다.

또, 16개 구·군 보건소에서도 시민들을 대상으로 연휴 기간 문 여는 병·의원과 약국을 안내하기 위한 ‘구·군 응급진료상황실’을 운영한다.

권역응급의료센터인 동아대학교병원을 비롯한 35개 응급의료기관은 평소와 같이 24시간 정상 운영된다.

병·의원 819개소, 약국 1,354개소가 연휴기간 문 여는 병·의원과 약국으로 지정돼 지정된 날짜에 운영한다.

16개 구·군 보건소에서도 연휴 기간 내내 진료를 받을 수 있다.

연휴 기간 문 여는 병·의원 및 약국 안내는 119종합상황실(☎119), 129보건복지콜센터(☎129) 구·군 보건소 응급진료상황실을 통해 전화로 안내받을 수 있다.

또, 시와 구·군 홈페이지와 중앙응급의료센터 홈페이지(www.e-gen.or.kr),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 ‘응급의료정보제공’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