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 센텀시티, ‘2018 초록우산 산타원정대’ 개최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신세계 센텀시티, ‘2018 초록우산 산타원정대’ 개최

'2018 초록우산 산타원정대' 행사에 참여한 신세계 센텀시티 직원들 (사진 = 신세계 센텀시티 제공)

'2018 초록우산 산타원정대' 행사에 참여한 신세계 센텀시티 직원들 (사진 = 신세계 센텀시티 제공)
'2018산타원정대' 피날레 행사가 6일 오후 신세계센텀시티 9층 문화홀에서 열렸다.

산타원정대는 연말을 맞아 저소득가정의 어린이들이 행복한 성탄절을 보낼수 있도록 부산시민과 기업 후원자들이 아이들의 산타가 돼 직접 선물을 포장하고 아이들에게 전달하는 행사다.

이번 행사는 부산지역 저소득 소외계층 아동 500명에게 책가방과 목도리, 모자, 과자세트 등이 담긴 행복한 크리스마스 선물과 2억원 상당의 소원 성취금을 지원한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이 주최하고 신세계 센텀시티 등 70여 개 기관이 후원자로 참여하며, 가수 변집섭 홍보대사를 포함해 정원만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부회장 ,김우룡 동래구청장, 노기섭 부산시의회 의원, 도용회부산시의회의원, 신세계센텀시티 배재석 점장 등 130여명의 단체와 개인 산타들이 함께했다.

한편, 신세계 센텀시티는 2009년 이후 10년 연속으로 이 행사를 지원하고 있으며, 올해도 3천만원의 후원금 협찬과 함께 선물포장 도우미로 20여 명의 직원들이 함께다.

신세계 센텀시티 배재석 점장은 "나눔을 실천하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임직원들의 봉사와 나눔 마인드를 고취시키고, 미래 주역인 아이들의 꿈과 희망을 북돋워 주는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