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거돈 부산시장, '소방의 날' 맞아 소방대원에 돼지고기 14마리 전달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오거돈 부산시장, '소방의 날' 맞아 소방대원에 돼지고기 14마리 전달

오거돈 부산시장이 '제56주년 소방의 날'을 맞아 격려품으로 전달한 돼지고기로 식사를 하고 있는 소방대원. <사진제=부산소방안전본부 제공>

오거돈 부산시장이 '제56주년 소방의 날'을 맞아 격려품으로 전달한 돼지고기로 식사를 하고 있는 소방대원. <사진제=부산소방안전본부 제공>
부산소방안전본부는 '제56주년 소방의 날'을 맞아 오거돈 부산시장으로부터 격려품으로 돼지고기 14마리를 전달 받았다고 10일 밝혔다.

오 시장은 이날 격려품을 전달하며 "화재 등 각종 재난현장에서 오직 시민의 안전을 위해 맡은 임무를 묵묵히 수행하고 있는 소방공무원들이 정말 자랑스럽다"고 전했다.

부산소방안전본부 관계자는 "지난 9일 서울 종로구 고시원 화재로 다수의 사상자가 발생해 제56주년 소방의 날을 자축하기엔 마음이 무겁지만 격려품으로 식사를 하며 조금이나마 대원들 서로 간에 축하를 나눌 수 있었다"고 말했다.

우재봉 소방안전본부장은 "앞으로 더욱 소방공무원들은 시민들의 안전과 생명 보호를 위해 온힘을 기울일 것"이라고 밝혔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