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서 바다에 빠진 여성운전자 경찰이 무사히 구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부산서 바다에 빠진 여성운전자 경찰이 무사히 구조

10일 부산 송정 바닷가에 빠진 승용차 운전자가 경찰의 신속한 대응으로 구조됐다.<사진=부산 경찰청 제공>

10일 부산 송정 바닷가에 빠진 승용차 운전자가 경찰의 신속한 대응으로 구조됐다.<사진=부산 경찰청 제공>
부산 송정 바닷가에 빠진 승용차 운전자가 경찰의 신속한 대응으로 구조됐다.

경찰에 따르면, 10일 오전 3시40분쯤 부산 해운대구 송정 앞바다에 차량이 빠졌다는 신고가 경찰에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곧바로 현장으로 충돌한 송정파출소 경찰관은 가슴 높이의 바닷속을 헤치고 들어가 차량에서 한 여성 운전자를 발견했다.

당시 운전자는 의식을 잃고 쓰러져 있던 상태였다.

경찰관은 운전자를 안아서 물밖으로 나온 뒤 119와 함께 병원으로 옮겼다.

다행히 해당 여성 운전자는 많이 다치지는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운전자가 고의로 바다를 향해 운전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파악 중이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