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원,소외 계층 학생에게 희망의 자전거 100대 전달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스포원,소외 계층 학생에게 희망의 자전거 100대 전달

스포원의 희망자전거 전달식.왼쪽부터 하재훈 스포원 이사장직무대행과 김석준 교육감(사진=스포원 제공)

스포원의 희망자전거 전달식.왼쪽부터 하재훈 스포원 이사장직무대행과 김석준 교육감(사진=스포원 제공)
부산지방공단스포원은 8일 부산시교육청 교육감실에서 부산지역 소외계층 및 다문화가정 아동ㆍ청소년들에게 자전거를 지원하는 희망의 자전거 전달식을 가졌다.

전달식에는 스포원 하재훈이사장직무대행, 부산시교육청 김석준교육감 등 관련자들이 참석했으며 이번 행사에서 스포원은 저소득층과 다문화가정 등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아동ㆍ청소년들에게 2,000만원 상당의 자전거 100대를 부산시교육청에 전달했다.

올해로 3회째 맞는 희망의자전거 지원사업은 가정형편이 어려워 자전거를 갖지 못하는 아동·청소년들의 간절한 소망을 담은 사연을 접수받아 매년 100명을 선정해 지원하는 경륜수익금의 지역사회 나눔사업이다.

이번에 선정된 학생중에는 파키스탄에서 와서 친구들과 함께 자전거를 타고 싶어 자전거 소망신청을 했다는 다문화가정 학생, 동생과 자전거를 타고 싶지만 가정형편이 어려워 타지 못하고 있다는 고등학생 등이 있다.

스포원 하재훈이사장직무대행은 "자전거 지원사업을 계기로 지역사회에서 나눔활동을 강화해 공공기관으로서의 책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