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국제조선해양기자재컨퍼런스'20일 해운대서 개막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2018국제조선해양기자재컨퍼런스'20일 해운대서 개막

"조선해양산업의 새로운 길을 묻다"라는 주제의 '2018 국제조선해양기자재컨퍼런스(KORMARINE CONFERENCE 2018)가 오는20일부터 21일까지 2일동안 해운대 그랜드 호텔에서 열린다.

이번 컨퍼런스는 산업통상자원부와 부산시가 주최하고 한국조선해양기자재공업협동조합이 주관하는 행사로 국내외 25명의 연사들이 참가해 환경규제변화에 따른 조선산업변화의 흐름과 조선해양산업의 트렌드를 짚어본다.

올해 컨퍼런스를 열 기조연사는 피터 티시웰 IHS마킷 이사로,오는 20일 개막일 오전 11시부터 30분동안 '해운 빅데이터로 본 한국 해양조선산업의 기회'를 주제로 강연한다.

컨퍼런스는 모두 4개의 정규세션과 2개의 특별세션으로 구성되는데,정규세션에서는 조선해양산업의 대변화와 한경규제와 선박추진연료의 변화,해운과 선박금융 등으로 구성됐다.

정규세션에는 뷰로베리타스와 나파사,콩스버그마리타임,MAN에너지 솔루션스,한국해양진흥공사,한국선주협회,한국선급,현대중공업,대우중공업 등 각계 전문가가 연사로 참여한다.

국제조선해양기자재 컨퍼런스는 최신 핵심기술과 새로운 시장에 대한 정보,국내기업 홍보 기회 등을 제공하며,실질적 비즈니스 성과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된다.

특히,조선해양산업의 신 시장으로 알려진 러시아와 유럽,동남아시아 연사들과 교류를 가질 수 있어 네트워크 구축에 도움을 줄 것으로 보인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