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부산은행, 금감원·부산경찰청과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 합동캠페인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BNK부산은행, 금감원·부산경찰청과 ‘보이스피싱 피해예방 ’ 합동캠페인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을 위합 합동 거리캠페인 (사진 = BNK부산은행 제공)

보이스피싱 피해 예방을 위합 합동 거리캠페인 (사진 = BNK부산은행 제공)
BNK부산은행과 금융감독원 부산울산지원, 부산지방경찰청은 11일 오전 서면 도시철도역 일원에서 보이스피싱 피해예방을 위한 합동 거리캠페인을 펼쳤다.

이번 캠페인은 보이스피싱 피해 규모가 올 상반기에만 1,802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3.7%로 급증하고 있는 가운데 시민들에게 보이스피싱 범죄 피해의 심각성과 피해예방법을 알리기 위해 진행했다.

이날 부산은행과 금융감독원 부산울산지원, 부산지방경찰청 임직원 100여 명은 거리캠페인에 참여해 출근길 시민들에게 보이스피싱 관련 안내장을 나눠주며 범죄 피해 예방을 당부했다.

한편, 금융감독원과 부산은행을 포함한 범금융권은 10월 1일부터 31일까지 ‘보이스피싱 제로(Zero)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금융회사 영업점과 인터넷 등 비대면 채널을 통해 보이스피싱 유의사항을 집중 안내하고 있으며, 지난 1일 윤석헌 금융감독원장과 금융협회장 및 은행장 등 관계기관 대표들이 모인 가운데 ‘보이스피싱 제로 캠페인’ 발족식을 개최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