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나 험담해" 할머니 흉기로 찌른 70대

부산 영도경찰서는 16일 아파트 주민이 자신을 험담하고 있는 것으로 오해해 흉기를 휘둘러 살해하려 한 혐의로 박모(76)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경찰에 따르면 박씨는 15일 오후 5시 40분쯤, 부산 영도구 한 아파트 앞 정자에서 이웃 주민 김모(66·여)씨 등이 모여 자신의 욕을 하는 것으로 오해해 집에 있던 흉기를 들고 와 김씨에게 한차례 찔러 살해하려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집에 있던 박씨를 검거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부산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